군,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

함양군민신문 | 입력 : 2020/02/14 [13:39]

  © 함양군민신문

 

중소기업·소상공인 육성자금 지원, 상품권 특별할인 판매 등으로 코로나19 확산 극복

 

함양군은 14일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지역경제에 직·간접적인 영향이 현실화됨에 따라 경제주체의 불안 심리를 해소하고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지원을 강화하는 등 발 빠른 대응에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와 경영안정을 위하여 융자규모를 70억 원 규모로 중소기업은 업체당 최대 3억 원, 소상공인은 업체당 최대 5,000만 원을 한도로 연 3%의 이차보전금 지원계획에 따라 육성자금을 접수받은 결과 중소기업 16개소에서 32억6,000만 원, 소상공인은 133개소에서 52억5,400만 원을 신청하여 이번 주 초까지 융자배정을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민생경제에 활력을 더하고 소비촉진 분위기 조성을 위해 ‘함양사랑상품권’ 10억 원을 추가 발행하고 설 명절에 이어 오는 21일부터 3월 20일까지 한 달간  상품권 할인율을 5%에서 10%로 높여 특별할인 판매할 계획이며,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부담완화를 위해 제로페이 가맹점 모집 및 홍보에도 두 팔을 걷어 올리고 있다. 함양사랑상품권은 2019년 7월부터 총 25억원을 발행하여 2월 13일 기준 12억5,200만 원이 판매되었다.

 

또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고용창출을 위해 채용장려금을 업체별 최대 2명, 1인당 70만 원씩 10개월간 지원하기 위해 오는 21일까지 접수를 받고 있다. 

 

관내 에디슨모터스(주) 외 50개 업체에 지난 13일, 손소독제 170개를 배부하였으며, 지리산함양시장을 비롯한 5개 시장에는 손소독제와 140개의 마스크를 배부하고 주 1~2회 주기적으로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방안으로 지방재정을 신속히 집행하기로 하고 상반기 일자리사업은 총 집행 대상액의 68%를 목표로 적극 추진하고 있다. 

 

서춘수 군수는 “사태가 장기화되면 관광객 감소, 불안감 증대, 소비 위축 등으로 지역경제가 어려움을 겪게 될 것”이라면서 “지역의 관련기업과 기관·단체 등과 긴밀하게 협력해서 지역경제에 부담을 덜어주고 기업들의 애로를 해결하는데 적극 나서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