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사랑방건강교실, 기억공책’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

함양군민신문 | 입력 : 2019/01/08 [16:28]

 

▲     © 함양군민신문

 

치매안심센터 사랑방건강교실과 연계 찾아가는 치매예방프로그램 실시 치매 인식개선 등
  
함양군 치매안심센터는 군민을 대상으로 2월까지 보건소 사업과 연계하여 매주 찾아가는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하였다고 8일 밝혔다.
 
보건소에 따르면 이번 치매예방프로그램은 보건소 사업 중 사랑방건강교실 사업과 연계하여 치매안심센터의 사업홍보와 함양군민들의 치매 예방과 올바른 치매정보를 전달한다.

 

프로그램 내용으로는 ‘냅킨아트’, ‘풍선아트’, ‘공예수업’ 등 다양한 교육방법을 통해 군민들이 치매예방과 더불어 삶의 활력과 긍정적인 마음, 웃음을 불어 넣어 삶의 질을 향상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치매인식개선을 통해 친화적으로 치매를 인지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으로 운영하며, 그 외 기억력 찾기에 도움 될 수 있는 치매선별검사도 실시한다.

 

이번에 실시하는 프로그램은 함양군 보건소·치매안심센터와 각 면·보건지소 및 진료소와 연계하여 실시하고 있다.

 

강기순 보건소장은 “매년 월초에 시작하는 보건소사업 중 하나인 사랑방건강교실이 이번에는 치매안심센터를 접목시켜 함양군민들이 치매안심센터에 대해 더욱 더 잘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군민들이 관심과 흥미를 높여 보건소 및 치매안심센터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함양사람 19/01/09 [07:16] 수정 삭제  
  좋은 사업입니다. 좋은 사업인만큼 제대로 된 젊은 강사님들께서 해주셨으면 합니다. 구태의연한 방식 말고, 새로운 방식이 좋을듯 합니다. 감사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