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상림 제18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아름다운 숲지기상’ 수상

함양군민신문 | 입력 : 2018/11/09 [15:03]

 

▲     © 함양군민신문

 

2001년도 아름다운 숲 선정 이후 ‘상림의 아름다운 생태와 경관을 지키려는 노력’ 인정받아

 

함양 상림이 제18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에서 영예의 ‘아름다운 숲지기상’을 받았다. 지난 2001년 제2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에서 ‘아름다운 숲’으로 선정된 상림 숲은 올해 처음으로 시행된 ‘아름다운 숲지기상’도 수상함으로 우리가 보존해야할 ‘아름다운 숲’으로 더욱 유명세를 타게 되었다.

 

올해로 제18회를 맞는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는 기후 변화와 난개발로 숲이 점차 줄어 들고 있는 요즘 전국의 아름다운 숲을 발굴하여 숲의 가치를 시민들과 공유하여 숲과 자연, 생명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한 대회로  (사)생명의숲국민운동과 산림청, 유한킴벌리가 공동으로 주최하여 열리고 있으며 올해에는 50개소가 접수되어 서류심사와 온라인 시민투표, 현장심사를 통해 생명상 1개소, 공존상 4개소, 누리상 1개소, 숲지기상 1개를 선정했다.

 

▲     © 함양군민신문

 

아름다운 숲지기상 부문은 생명의 숲에서 아름다운 숲을 발굴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지금까지 발굴한 251개소의 아름다운 숲을 계속하여 보존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하여 올해 신설하여 기존의 아름다운 숲 수상지중 선정이후 숲 관리를 정말 잘하고 있는 주체를 선정하여 시상과 함께 아름다운 숲 홍보를 지원한다고 한다.
 
함양 상림은 2001년에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에서 울창한 숲의 생태적, 학술적 가치와 역사 문화적 가치를 인정받아 아름다운 천년의 숲으로 선정되었다.  이 후 숲을 더욱더 잘 보존하기 위하여 수목별 일련번호를 부여하는 ‘정기적인 모니터링사업’, 숲 주변에 어지럽게 즐비해 있는 전신주를 없애는 ‘전선 지중화 사업’, 병해충으로부터 수목을 보호하기 위한 ‘방제사업’, 숲을 더욱 보존하려는 ‘천년기념물 후계목 육성사업’,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기 위한 ‘열린 관광지 지원사업 선정’ 등 상림의 아름다운 생태와 경관 가치를 지키려는 노력이 인정받았다.

 

또한 함양 상림은 천연기념물 154호인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인공 숲으로 함양군의 대표 관광지 이며 여성단체 협의회, 새마을부녀회, 상림 사랑회, 학부모, 학생등 여러 지역 주민 공동체들이 상림을 돌보는 노력이 돋보였다. 그리고 다양한 문화행사와 축제 (함양 산삼축제, 다문화 가족의 유대강화와 군민화합 도모의 장, 한여름 더위 쉼터 숲속 영화관 운영) 등을 통해 주민들과 소통하고 있다.  나무를 심어 숲으로 지역의 문제를 해결하려 했던 선조의 지혜가 담긴 상림, 천년이 지난 지금 사람들을 건강하게 하고 함양군에 활력을 불어 넣는 곳이 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금까지 천년의 숲으로 선조들이 잘 가꾸어 온 함양상림을 다음 천년으로 이어지는 ‘사람과 숲이 건강하게 공존하는 아름다운 숲’으로 가꾸고 보전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군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 함양군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