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함양 축구 유망주들 독일 선진 축구 배운다

함양군민신문 | 입력 : 2018/11/06 [14:07]

 

▲     © 함양군민신문

 

6일 서춘수 군수 국외 축구 클리닉 참가 선수 초청 격려, 6박8일 일정 트레이닝 프로그램·친선경기

 

지리산 함양의 축구유망주들이 독일의 선진 축구를 직접 배운다.

 

함양군에 따르면 6일 오전 서춘수 함양군수는 농산어촌 유·청소년 선진축구 체험을 위해 독일로 출발하는 선수 및 지도자 국외 축구클리닉 참가자들을 초청해 격려했다.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한축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선진축구 체험은 농산어촌지역 유·청소년의 스포츠문화 소외현상을 극복하고, 스포츠 국제교류를 통한 스포츠문화의 저변확대를 위해 추진되는 것으로 함양군과 홍천군에서 각각 7명의 선수와 지도자 등 18명이 참가한다.

 

함양군의 참가 선수는 최우준(위성초5)·조재문(함양초6)·최승연(위성초6)·김동현(위성초6)·서우솔(서상초6)·주찬훈(함양중1)·장지안(함양중1) 학생 등 7명이며 김창한 코치가 선수와 함께 독인 분데스리가 축구 구단 ‘포르투나 뒤셀도르프’에서 6박8일간의 일정으로 선진 축구를 경험하게 된다.

 

이날 서춘수 군수는 선수들에게 “세계 최고의 명문 축구클럽인 독일의 뒤셀도르프에서 선진 축구를 많이 배우고 돌아와 함양의 체육발전에 기여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들은 8일 오전 인천공항을 출발해 뒤셀도르프에 도착한 후 유소년훈련센터 견학, 홈구장 탐방, 트레이닝 프로그램 참여, 분데스리가 경기 관전, 2차례 현지 유소년팀과의 친선경기를 갖는다. 

 

국외 축구클리닉에 앞서 대한축구협회 전임 및 지역지도자, 그리고 유럽선진 축구지도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2차례 국내 축구클리닉을 실시했으며 이번에 국외 선진 축구를 경험하게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