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놀이 및 다슬기 채취시 구명조끼는 생명을 지키는 구명줄

함양군민신문 | 입력 : 2021/06/22 [14:10]

 

  © 함양군민신문

함양경찰서 정보안보외사과 정보관 진형표 

 

때 이른 무더위로 물놀이 안전사고가 빈발하고 있고, 여기에 다슬기를 채취하다 익사사고가 연일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요망된다.

 

특히, 코로나 19영향으로 갬핑 등 레저활동 증가로 이러한 안전사고가 더욱 많이 발생하는 데 며칠 전 강원도 홍천 강에서 다슬기를 잡다 2명의 안타까운 익사사고가 발생하는 등 최근 3년간 다슬기를 잡다 발생한 익사사고가 50여건에 발생하는 실정으로 대부분 7-8월 여름 휴가철에 집중되며 사고의 원인으로 구명장구 미착용 등 안전수칙 불이행이 52.6%, 수명미숙이 16.3%로 안전장구착용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는 실정이다.

 

문제는 하절기 다슬기 채취시기가 되면서 전국적으로 매년 10여명의 귀중한 생명을 잃고 있는데 대부분이 하천 수심이나 물속 유속을 잘 모르는 외지인들이나 상황대처가 쉽지 않은 노인들로 구명조끼 등 안전장구를 착용하지 않아서 일어나는 사건으로 분석되고 있다

 

따라서 여름휴가철 물놀이 안전사고예방에 주의가 요구되는데 그 방법에는 먼저 심장마비예방을 위해 물에 들어가기 전에 심장에서 먼 부분부터(다리, 팔, 얼굴, 가슴 등의 순서)물을 적신 후 반드시 준비운동을 하여야 하며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을 때나 배가 고프거나 식사 후에는 삼가는 것이 좋다

 

무엇보다 구명조끼 등 개인보호장구를 의무적으로 착용한다면 대부분 안전사고는 예방할 수 있으며, 안전수칙으로 ▲두 명 이상 함께 활동하기 ▲음주 상태에서 채취금지, ▲건강 이상 시 입수금지 ▲ 미리 지형 파악하기 ▲낮선 곳이나 어두워진 뒤 채취금지 ▲응급 상황 시 주변 사람에게 즉시 신고하기 등 준수한다면 대부분의 안전사고는 예방 할 수 있다고 하니 올 하절기 휴가철에는 반드시 안전수칙을 준수하여 단 한건의 불행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기를 기대해 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