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사랑공동체, 위탁가정 아동에 컴퓨터 지원

함양군민신문 | 입력 : 2021/02/17 [13:36]

 

(사)다사랑공동체(대표 성재호)는 16일 오후 2시 함양지역 위탁가정아동 가정을 방문하여 컴퓨터가 없어 학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에게 100만 원 상당의 컴퓨터 1대를 전달하였다. 

 

강형곤 함양군다사랑공동체센터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집에서 공부하는 시간이 많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지원한 컴퓨터로 온라인학습을 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단법인 다사랑공동체는 한부모, 다문화, 기초수급자 가정의 자립과 자활을 돕는 비영리 단체로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나눔 실천과 사회공헌 사업을 진행하는 단체이다.

 

함양군은 지속적으로 민간 및 비영리 단체들과 연계하여 도움이 필요한 가정에 더 많은 혜택과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힘써 나갈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